메뉴건너뛰고 본문 바로가기
올칸 라이프
정관장 올칸의 중요한 정보, 다양한 정보가 한자리에!
매거진 | 기본에 충실한 어텀룩 - ‘니트’ 활용법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조회242019-10-07 15:24

패피들의 계절이 돌아왔다.

가을은 다양한 스타일링을 연출하기 좋은 시기로 손꼽힌다.

낮에는 따뜻하고 아침, 저녁으로 쌀쌀한 날씨 탓에, 섬머룩부터 간절기 아우터까지 폭 넓은 아이템을 활용한 룩을 즐길 수 있기 때문이다.

 반팔 티셔츠에 두툼한 블레이져 재킷을 매치한 세미 비즈니스룩, 니트와 셔츠를 톤온톤으로 겹쳐 입은 캐주얼룩은 물론

구두나 가방, 머플러 등 소품으로 포인트를 살리는 깨알 재미까지무궁무진한 가을 패션의 세계는 알면 알수록 빠져드는 매력이 있다.

 볕이 따사롭고, 만개한 꽃과 단풍이 물든 도시의 풍경이 멋진 시기.

센치한 밤공기가 감성을 자극하고, 어디론가 훌쩍 떠나고 싶어지는 바야흐로 남자의 계절이다.

평소 옷에 관심이 없던 패알못(패션을 알지 못하는 자)’이라고 포기하지 말자!

니트하나면 당신의 가을은 충분히 로맨틱해 질 수 있다.

 베이직 아이템 니트

 간절기를 대표하는 패션 아이템하면 단연 니트가 빠질 수 없다.

가볍고 포근해 착용감이 좋고, 통기성과 보온성이 우수해 환절기 체온유지에 효과적이다.

뿐만 아니라 컬러나 패턴, 소재에 따라 180도 다른 분위기 연출할 수 있어 무난하고 활용도가 높은 아이템으로 사랑받고 있다.

 흔히 니트하면 털실 소재의 스웨터를 떠올리기 쉬우나, , 캐시미어, 울 등 다양한 소재로 선택의 폭이 넓다.

핏과 소재에 민감한 타입이라면 촉감이 부드럽고 신축성이 좋은 캐시미어나 울 소재 니트를,

포근하고 묵직한 부피감을 선호한다면 털실을 엮어 굵은 꼬임이 매력적인 오버핏 스웨터를,

실용성을 중시한다면 베이직한 디자인의 면과 합성섬유의 혼방제품을 추천한다.

 가을 추천 컬러는 어스컬러(EARTH Color)나 그레이지(gray+beige).

무톤, 뉴트럴컬러 등의 자연친화적인 색감은 최근 몇 년 동안 꾸준히 사랑 받고 있다.

추가적으로 화이트, 블랙 등의 무채색도 도시감성을 머금은 가을 컬러로 눈여겨 볼만 하다.

유행에 상관없이 클래식하고 포멀한 느낌을 원한다면, 스퀘어, 아가일, 체크 등의 패턴이 가미된니트 아이템을 공략해도 좋겠다. 

 

무한한 니트 스타일링의 세계

 스타일링의 기본은 일명 겹쳐입기’! ‘레이어드(layered)’라는 사실을 기억하자.

단색니트의 경우 모던한 셔츠를 이너로 매치하면 단정하고 아카데믹한 느낌을, 

화려한 컬러나 패턴 니트 위에 단색 패딩조끼나 구스다운재킷, 트러거재킷를 겹쳐 입으면 경쾌하고 스타일리시한 룩이 완성된다.

 평소 세미 주얼룩을 즐긴다면 세미 오버핏 블레이저나 체크더블재킷, 트렌치 코트 안에 얇은 소재의 모노톤 니트를 매치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재킷 특유의 포멀함에 니트의 부드러움이 더해져 무심한 듯 고급스러운 스타일이 완성된다.

 비즈니스룩에는 니트 티셔츠 보다는 소매가 없는 베스트 제품을 추천하겠다.

긴팔 에 비해 덥지 않고 활동에  편하며, 베스트 특유의 레트로(retro)한 멋스러움이 계절감을 잘 담아 낸다. 

소품으로 스타일지수를 업그레이드

 니트로 완성된 어텀룩을 빛나게 할 또 다른 방법은 소품이다.

 따뜻한 느낌이 나는 가죽 스트랩  손목시계, 레트로한 감성의 두툼한 뿔테 안경, 패턴과 소재가 돋보이는 포인트 머플러와

깨알 같은 펀칭 디테일로 발끝에 시선을 모으는 윙팁 슈즈 등이 그것.

 실용성을 갖춘 가방 역시 스타일지수를 높이는데 한 몫 한다.

세미 캐주얼과 클러치, 컨템포러리 캐주얼에 더블백(혹은 백팩), 클래식 정장과 브리케이스 등 기본공식에만 충실하면 된다.

 감성적인 분위기와 매력적인 스타일을 동시에 만족시켜줄 당신의 가을패션스타일링.

니트부터 차근차근 시작해 보는 것은 어떨까.

글. 올칸 에디터 김지일   

 

 

 

정관장 올칸 광고

정관장의 프리미엄 전문 기능성 홍삼 제품 브랜드 알파 프로젝트로 탄생된 정관장 올칸!

유투브 재생 닫기